글/일기2011. 7. 10. 13:22

자전거 사려고 한달에 10만원으로 2년짜리 적금을 들어서 엊그제 만기를 시켰지만, 결국 버스 짐칸에 넣을 때의 불안함 때문에 그냥 휠셋만 지르기로 했다.

원래는 이스턴 ea90 aero 를 사려고 했지만, 11년식은 가격이 올라버렸다....
그래서 검색을 이리저리 해봤다.
과연 하이림의 에어로 효과와 로우림의 무게중 어느게 나에게 더 잘 맞을까.

에어로 효과는 40km/h는 넘어야 나온다는 얘기가 나오는 걸로 봐서는 그냥 가벼운 휠셋을 지르는게 여러모로 좋을것 같다.
이젠 지하철 계단 올라갈 때 쉬워지는건가......ㅋㅋ

이게 작년 초에 질렀던 메리다 903
여기서 안장 바꾸고, 브레이크 바꾼거 말고는 그대로 타고있다.
핸들바의 드랍부분에 각이 진게 조금 맘에 안드는거 말고는 만족하는 편이다.

그 동안 잘 타고 다녔지만, 지름신은 그런걸 상관하지 않는다!



그래서 지른 소울 s2.0 휠셋!


뽀대에는 차이가 없네 ㅠㅠ
역시 뽀대는 하이림인가......
그냥 ea90 살 걸 그랬나 ㅠㅠ

 


soul s2.0 이나 r500 이나 뽀대는 비슷..... 



무게는 티가 날 정도로 가벼워졌다.
r500은 2.1kg 정도고, s2.0은 1.3kg 정도니까 일단 700g이나 가벼워졌다.
손으로 들어보니 살짝 티가 난다.



도로를 조금 달려봤는데, 라쳇소리가 나서 달린다는 느낌이 드는 것 말고는 어떤 차이가 있는지는 잘 모르겠다. 
다른 사람들 후기에는 반응이 빠르고 뭐 그렇다고 적어놨던데, 무게와 라쳇소리 말고는 평지에서는 아무런 차이가 없다.
오르막이랑 장거리에서는 어떤 차이가 날지 달려봐야겠다. 

' > 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왠지 모를 패배감  (0) 2011.07.12
위룰 접었다  (0) 2011.07.11
휠셋 교체! 소울 s2.0 20분 라이딩 후기  (0) 2011.07.10
드디어 풀카본 로드 적금 만기!!!  (0) 2011.07.07
양파캐러 집에가기  (4) 2011.07.06
그대를 사랑합니다  (0) 2011.06.25
Posted by 쎄미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