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가생활/리뷰2010. 3. 15. 20:44
지난주 가평 자라섬 갈 때 내리막에서 턱이 높은 맨홀을 밟고 지나간 이후로 휴대용 스피커에서 소리가 안들린다.
얘는 전원스위치가 없고 케이블을 꽂으면 자동으로 켜지는 방식이다.

근데 중간까지 들어갔을때는 전원켜졌다는 불이 들어오지만, 소리는 제대로 안들린다.
끝까지 넣으면 그나마 전원도 안켜진다.

그래서 한번 뜯어봤다.
(조그만한 드라이버가 없어서 마트가서 사왔다 ㅠㅠ)


뒤쪽의 고무마개 6개를 바늘같은걸 이용해서 빼내고, 나사도 빼낸다.


뜯은 모습
10시간 간다고 그러더니 생각보다 작은 배터리가 들어있다.
저거를 좀 더 큰거해서 20시간갔으면 좋겠다 ㅎㅎ


제품사양서에는 500mA라고 적혀있더니 뻥이였군 ㅡㅡ


생각보다 많은 부품이 들어있다.



사진의 여기라고 적힌 부분이 접촉불량이였다.
살짝 구부렸더니 정상작동한다

'여가생활/리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영화] 금의위  (0) 2010.03.16
[영화] 타이거랜드  (0) 2010.03.15
[제품] 휴대용 스피커 WSC-360 수리기  (0) 2010.03.15
[영화] 허트 로커  (4) 2010.03.15
[애니] 나스 안달루시아의 여름  (0) 2010.03.14
[영화] 식객 : 김치전쟁  (0) 2010.03.14
Posted by 쎄미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