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일기2013. 6. 25. 06:16

외근 나간 회사에서 정말 편한 변기를 찾았다.

엉덩이 까고 앉자마자 '어? 이거 되게 편하네?' 라는 생각부터 들더라.



일체형이라 집을 지을 때는 돼야 살 수 있겠지만....

' > 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갑자기 큰 비가 왔다.  (0) 2013.08.03
방금 꾼 꿈  (0) 2013.07.08
보보세라믹이라는 정말 편한 변기 발견!  (0) 2013.06.25
새벽에 꾼 꿈  (0) 2013.06.16
가로수길 기린맥주 + 모스버거 팝업 스토어  (2) 2013.06.13
성수동 뚝방의 장미꽃 길  (0) 2013.06.13
Posted by 쎄미

댓글을 달아 주세요